최신보험뉴스

지난 24일 AXA손해보험에서 쏘카와의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국내에서 처음으로 카셰어링 보험의 개발을 진행한다고 발표했습니다.
AXA손해보험은 자동차보험 시장을 통해 수년간 익힌 노하우 및 전문성으로 국내 최대 카셰어링 업체 쏘카와 업무협약을 통해 공유차량에 대한 혁신적 보험 개발에 나설 것이라고 합니다.

양측 회사는 카셰어링 소비자를 위해 최적화되어 있는 보험 상품의 개발을 위해 긴밀하게 협력을 할 것으로 앞으로의 카셰어링 전용 자동차보험, 운전자보험, 카셰어링 법인 고객전용보험 등에 대해 기대를 하고 있습니다.
AXA 그룹에서는 차량 공유 업체 블라블라카, 우버와의 협약으로 공유경제에 대한 보험을 선보이였던 적이 있었는데 AXA 손해보험에서는 이런 모기업의 경험과 전문성으로 이번 협약체결을 추진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AXA손해보험 대표이사가 말하길 국내에서 처음으로 시도하는 공유경제 기반의 보험개발로 앞으로 소비자가 더욱 안전한 공유차량 사용이 가능하게 되길 바라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업무체결을 통해 두 회사가 어떤 행보를 보일지는 앞으로 계속 지켜봐야겠지만 소비자 맞춤의 보험상품이 만들어진다면 그동안 보험에 대해 불신을 가지고 있던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