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보험뉴스

2018년 10월 1일에 보험설계사들은 한국노총 산하 노동조합을 출범시켰는데 이들은 특수고용직 노동자에 포함되는 인물들입니다. 

5개 사업장에 해당하는 종합자산관리, 화재보험, 생명보험 , 충천권, 호남, 대구의 손해보험 등에 소속된 보험설계사들의 한국노총 전국 생활금융산업노 종합이 출범했다고 한국노총이 말했습니다. 

 

2018년 9월 14일에 대구지방고용노동청에 노조 설립 신고서를 내고 6개월 동안 생활금융노조가 마련한 것을 한국노총 대구지역본부에서 설립 총회를 개최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생활금융노조의 조합원은 백여 명으로 생활 금융인들에게 희망을 주기 위해 전국에서 자신의 일을 열심히 하는 60만 보험에 노동조합을 출범시켜서 노동 3권을 특수고용직이라서 행사를 할 수 없다는 것에 대해 벗어나려고 합니다. 

 

실적 강요로 인격 살인과 같은 요구를 하고 지인 및 친인척에게 계약을 하게 만들고 불완전 계약을 분별없이 하고 회사에서 사측의 지시 및 통제를 받아서 마음대로 해촉과 위촉을 하는 나쁜 풍습을 가졌다고 합니다.

 

참조 :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