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보험뉴스

새 국제회계기준이 시중 보험업계에 도입될 예정이기에 각 보험사는 새 국제회계기준에 맞춘 보험사의 변화를 추진 중입니다. 이중 교보라이프플래닛의 경우 회계결산시스템 구축을 통해 새 국제회계기준에 최적화 계리 및 회계 결산시스템 구축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또한, 교보라이프플래닛의 이번  회계결산시스템 구축의 경우 새 국제회계기준 도입에 맞춰 기업 가치를 높이고자 통합 재무정보 관리시스템 구축 및 재무회계 시스템 개선 등을 추진할 예정이며 내년 6월까지 본격적인 개발 과정을 거쳐 2019년 안으로 모든 개발을 완료할 예정입니다. 


이처럼 도입 예정인 새 국제회계기준(IFRS17)의 경우 보험계약 부채를 원가로 평가했던 기존의 회계기준과는 달리 시가로 평가하도록 기준하고 있는 만큼 각 보험사에서 주의하고 있으며 이를 기반으로 결산시스템 구축의 조정이 필요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앞서 이야기한 바와 같이 각 보험사는 새 국제회계기준에 맞춰 보험사에 상황 및 조건에 따른 변화를 보여야만 하니 이후 각 보험사의 상황을 주시해두는 것이 유용할 것입니다.


참조 : 링크